식물의 독감 바이러스 제거 기능 세계 최초 발견
생명과학 / Bio통신원
건국대학교 (2023-01-19)

건국대학교 공과대학 김형주 교수 연구팀(생물공학과)은 사철나무, 시킨답서스 등의 식물이 독감 바이러스를 흡착 및 제거한다는 사실을 세계 최초로 발견했다.
 

식물의 독감 바이러스 제거 기능 세계 최초 발견

건국대학교 송학진 박사, 양성우 석사과정생, 김형주 교수


독감 바이러스는 크기가 매우 작아 식물이 바이러스에 미치는 영향을 확인할 수 없었다. 그러나 연구팀은 살아있는 식물 20여종의 인플루엔자 바이러스에 대한 반응을 조사했고, 그 중 10여종의 식물이 용액 상의 바이러스를 흡착 및 제거하는 것을 확인했다.

또 실내 식물을 지면과 전기적으로 연결했을 때, 실내 식물의 활성도가 증가해 바이러스 흡착을 촉진하는 전자비료 역할을 하고 흡착·제거 능력도 2배 이상 증가하는 것을 확인했다.

이번 연구는 식물과 바이러스 간의 반응을 확인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제시했다. 또한 후속 연구를 거쳐 코로나19 등 인간의 질병을 유발하는 다양한 바이러스와 미세먼지 등의 제거에 살아있는 식물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.

해당 논문 공동 주저자는 송학진 박사와 양성우 석사과정생, 교신저자는 김형주 교수이며  ‘Plant Signaling & Behavior’ 최신호에 게재됐다. 이번 연구는 산림청 및 농촌진흥청의 지원으로 진행됐다. 
 

식물의 독감 바이러스 제거 기능 세계 최초 발견

연구 도식

정보출처: BRIC 바이오통신원
<본 기사는 기관에서 작성된 보도자료 또는 개인에 의해 작성 되었습니다.>
추천 0
주소복사
댓글 (0)
HOME   |   이용약관   |   개인정보처리방침
© BRIC